'관악, 희망을 노래하다', 전석 무료 공연

'관악, 희망을 노래하다', 전석 무료 공연

NISI20210217_0000692045_web_20210217115640_20210217120826981.jpg?type=w647

 

관악문화재단이 올해 첫 공연으로 '관악, 희망을 노래하다'를 오는 27일 오후 5시 관악아트홀에서 개최한다.

대한민국의 정상급 남성 성악가, 전문 오페라 연주자들로 구성된 이 마에스트리는 2007년부터 아시아 최고의 공연장인 일본 도쿄의 산토리홀을 시작으로 전 세계 무대에서 활약하고 있는 국내 유일의 남성 보이스 오케스트라다.

지난해 출범 1주년을 맞은 관악문화재단은 창작지원, 도서관 운영, 공연전시기획 등 다양한 문화예술사업을 추진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