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에덴교회, '선한소통 상품권' 제작...코로나 극복 소비 운동

새에덴교회, '선한소통 상품권' 제작...코로나 극복 소비 운동

NISI20210302_0000699209_web_20210302122528_20210302123639480.jpg?type=w647

 

한국교회총연합 대표회장인 소강석 목사가 담임목사로 있는 경기 용인의 새에덴교회가 '코로나 극복 소비 운동'에 나섰다.

교회에서 마련한 '선한소통 상품권'에 자비를 보태 직접 상품을 구매했다고 교회 교무국 측은 전했다.

소 목사는 "코로나19 가운데 지난 1년간 한국교회는 예수 사랑을 실천하고 지역사회 가운데 좋은 스토리를 만드는데 부족한 면이 있었다"며 "우리 교회가 지역에서 하는 작은 실천이지만 부활절을 앞두고 전국의 교회가 지역 사회에 코로나 극복을 위한 이웃사랑의 허들링 처치로 거듭나, 코로나에 지친 국민들에게 위로가 됐으면 좋겠다"고 전했다.